TV
MOVIE
MUSIC
독자광장
이벤트
관람후기
기사제보
HOME > ENTERTAINMENT > TV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김국진 “내년에 결혼할 수 있는 운”이라는 말에 깜짝 놀라
 
허다민 기자   |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 ‘불타는 청춘’ 백운산, 강문영, 김국진.(뉴스컬처)     © 사진=SBS

김국진과 강수지가 강문영의 아버지인 역술가 백운산에게 사주와 궁합을 봤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평창으로 떠난 청춘들의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지는 모습이 공개됐다.

김장 60포기를 담고 청춘들이 모두 쉬던 한적한 오후, 강문영에게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근처에 일이 있어서 왔다가 들린다는 아버지 백운산의 전화였다.

백운산의 방문 소식에 청춘들은 들떴다. 강문영의 아버지가 유명한 역술가인지 몰랐던 일부 청춘들은 신기해했다. 최성국은 “예전에 스포츠신문에 ‘오늘의 운세’ 같은 거 쓰셨어”라고 대신 설명해주기도 했다.

청춘들의 숙소를 찾은 백운산은 따뜻한 아랫목에 청춘들과 옹기종기 모여 앉아 이야기를 나눴다. 백운산은 “제가 그냥 올 수 없어서 몇 분을 인터넷으로 찾아서 다 보고 왔다”며 미리 준비해 온 사주에 관해 이야기했다. 그 대상은 불청 공식 커플, 김국진과 강수지.

백운산은 53세 뱀띠 김국진에 대해 “흰 뱀이 묘일월에 태어나서 상충됐다. 이게 무슨 뜻이냐면 결혼을 두 번 하라는 것”이라고 말해 김국진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백운산은 “사주에 그렇게 나왔다. 김국진이란 이름은 참 좋고 관상도 좋다. 돈도 잘 번다. 근데 46세까지 돈이 다 나가고, 52세에 대운이 바뀐다. 이젠 71세까지 돈이 안 나간다”며 김국진의 앞으로의 금전운을 좋게 평가했다.

특히 백운산은 김국진이 내년에 ‘대운’이 들어온다며 “정인, 귀인을 만나고 새로운 부인을 만나서 결혼도 할 수 있는 운”이라고 설명, 곁에 있던 강수지마저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51년생 양띠 강수지의 사주풀이가 진행됐다. 백운산은 강수지에 대해 “비록 몸은 약하게 보이지만 절대 남에게 지지 않고 고집, 자존심, 아집이 강하다. 그러나 정이 많고 눈물이 많아서 불쌍한 사람 못 보고 지나가는 거지를 도와주는 성격”이라고 풀이했다. 또 “그런데 역마가 강하고 편관이 강해서 이 사주는 외국에 살아야 한다”라고 말했다. 실제로 외국에서 오랫동안 살았던 강수지는 백운산의 풀이에 맞장구를 쳤다.

아울러 백운산은 “강수지 씨와 김국진 씨가 비슷하게 대운이 나온다. 궁합이 좋은데 성격이 조금씩 안 맞을 때가 있다. 그래서 한 쪽이 양보해야 한다. 역시 남자가 양보해야 편하다”며 두 사람의 궁합까지 봐줬다. 그렇게 양보하며 사랑하면, 두 사람이 같이 나이를 먹어서도 행복하게 살 수 있다는 궁합이었다.
 
 
(뉴스컬처=허다민 기자)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No.1 문화신문 [뉴스컬처][뉴스컬처NCTV]
[네이버 뉴스스탠드][페이스북][트위터]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컬처포토②] 다음 장면은 바로, 달콤한 말 한마디…뮤지컬 ‘홀연했던 사나이’
[컬처포토①] 과거의 나와 마주했던 순간, 꿈은 시작됐다…뮤지컬 ‘홀연했던 사나이’
[설날에 뭐볼까?] 짧은 연휴, 올림픽 중계? 영화 관람? 뮤지컬 관람으로 알차게
[리뷰] 낡고 오래된 것의 가치, 절대 흉내낼 수 없는 아름다움은…연극 ‘3월의 눈’
[설날에 뭐볼까?] 설 극장가를 사로잡을 영화 4편…조선명탐정X골든슬럼버X블랙팬서X흥부
[공공연한 이야기] 3월의 선물 ‘에쿠우스’와 ‘아마데우스’
[인터뷰] ‘안나 카레니나’ 정선아 “눈물 쏙 뺄 만큼 힘든 과정, 접신한 듯 날아다녀요”
[직캠라이브] ‘모던태권도 킥스 시즌3’…“새로운 스토리로 한층 업그레이된 무대”

허다민 기자
뉴스컬처/공연문화팀
heo@newsculture.tv
 
2017/11/15 [09:55] ⓒ 뉴스컬처
 
관련기사목록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과의 설렘 가득한 연애사 고백 “김국진과 2년동안 한번도 안 싸워” 박성경 기자 2018/02/14/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80년대 하이틴스타 이연수, 반전 섹시 보여준 엄정화 ‘초대’ 무대는 어땠길래? 박성경 기자 2018/02/14/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이연수, 엄정화의 ‘초대’ 완벽 소화…“이연수의 재발견” 윤현지 기자 2018/02/13/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김국진♥강수지 결혼 발표로 시청률 상승 박성경 기자 2018/02/07/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김국진-강수지, 동료들이 파헤치는 결혼설의 진실! 윤현지 기자 2018/02/06/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양수경 “박재홍 노래 선생님 됐는데 너무 못해”…이선희에 도움 요청 허다민 기자 2018/01/31/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이하늘 “콜라보하면 고속도로 장악할 수 있다”…레전드 가수 총집합 허다민 기자 2018/01/31/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강수지 “이번에도 큰 놈 잡은 것 같다”…낚시팀 구원 투수로 활약 허다민 기자 2018/01/24/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강수지, 연달아 세 마리 물고기 낚으며 ‘낚시의 여왕’ 등극 허다민 기자 2018/01/23/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이하늘, ‘낚시계의 방탄’답게 대마도서 거침없는 가이드로 활약 허다민 기자 2018/01/10/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이하늘, 부산 여행 새 친구로 합류해 여전한 악동 모습 선보여 허다민 기자 2018/01/09/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지예, 연애 스타일 질문하자 주저 없이 “완전 올인하는 스타일” 허다민 기자 2018/01/02/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지예 “내가 너무 이상적인가보다”…자폭과 함께 미혼 이유 밝혀 허다민 기자 2017/12/20/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지예, 새 친구로 등장…김국진 “‘산다는 것’은 나를 위로해준 곡” 허다민 기자 2017/12/19/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심현섭, 100번 넘게 선 봤지만 결혼 못한 사연은? 박성경 기자 2017/12/13/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김광규 신곡 쇼케이스 무대 공개…“음원 수익금은 기부할 것” 허다민 기자 2017/12/05/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금잔디 게스트로 출연…깜짝 등장 힙입어 시청률 1위 지켜 허다민 기자 2017/11/29/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김국진 “내년에 결혼할 수 있는 운”이라는 말에 깜짝 놀라 허다민 기자 2017/11/15/
[불타는청춘] [발빠른TV] ‘불타는 청춘’ 핸드볼 여제 ‘임오경’ 첫 예능 출격…녹슬지 않은 운동 실력 발휘 허다민 기자 2017/11/07/
[불타는청춘]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장호일 “꿈 이루려 열심히 공부해”…가수-서울대 두 마리 토끼 다 잡아 허다민 기자 2017/10/25/
핫이슈
[리뷰] 낡고 오래된 것의 가치, 절대 흉내낼 수 없는 아름다움은…연극 ‘3월의 눈’
[설날에 뭐볼까?] 한 살 나이 먹은 내 삶을 돌아보자…의미와 재미 가득한 연극
[설날에 뭐볼까?] 짧은 연휴, 올림픽 중계? 영화 관람? 뮤지컬 관람으로 알차게
[현장스케치] 인간의 선악, 발작과 덧칠 통해 바라보면…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한파 속 발렌타인 데이, 초콜릿과 함께 따뜻한 사랑 전해줄 ‘뮤지컬’ 추천
가장 많이 본 기사 [ENTERTAINMENT]
[TV되감기] ‘비디오스타’ 박지헌 “내 아이 천재다 그런 건 애가 몇 없을 때나 하는 생각이다”…다둥이 부모 환상 깨트려
[TV되감기] ‘아침마당’ 데뷔 50주년 맞은 중견 배우 정영숙…얼굴은 그대로인 비결은?
[설날에 뭐볼까?] 설 극장가를 사로잡을 영화 4편…조선명탐정X골든슬럼버X블랙팬서X흥부
[TV되감기]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과의 설렘 가득한 연애사 고백 “김국진과 2년동안 한번도 안 싸워”
[발빠른TV] ‘냉장고를 부탁해’ 알베르토, 이탈리아 사람들이 싫어하는 건 아니야…안정환 걱정하지 말고 여행가도 OK
PLAY
[리뷰] 낡고 오래된 것의 가치, 절대 흉내낼 수 없는 아름다움은…연극 ‘3월의 눈’
MUSICAL
[현장스케치] 인간의 선악, 발작과 덧칠 통해 바라보면…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MUSICAL
[하이라이트] 지금의 나보다 더 나은 나를 꿈꾸며…뮤지컬 ‘홀연했던 사나이’
About NewsCultureHISTORY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사업제휴안내기사제보
㈜콘팩/뉴스컬처|대표이사/발행편집인:이훈희|취재팀장:양승희|영상제작본부장/이사:이장희|콘텐츠사업본부장:박상욱
취재팀:02-715-0013|편집팀:02-715-0012|영상제작본부:02-714-0052|콘텐츠사업본부:02-715-0014|청소년보호책임자:이장희
정기간행물등록번호:서울아02083|발행일자:2006.11.03|등록일자:2012.04.19.|주소: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297, 우신빌딩 5층 뉴스컬처
㈜헤럴드|대표이사:권충원|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03710|주소:서울시 용산구 후암로 4길 10 헤럴드 스퀘어|대표전화:02-727-0114
Copyright NewsCulture. All Rights Reserved. 모든 기사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