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NEWS
C NEWS
LIFE H
독자광장
이벤트
관람후기
기사제보
HOME > HERALD > E NEWS
산모 신생아 60여명 대피 소동…화재 안전시설 꼭 확인해야 하는 이유는?
 
우수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 산모 신생아 60여명 대피 소동(사진=SBS뉴스 화면 캡처)     © 우수정 기자


수원 산후조리원 화재로 산모 신생아 60여명이 무사히 대피해 최악의 참사를 면했다. 이에 따라 화재 발생 시 대피 가능한 방지 시설이 제대로 갖춰진 산후조리원임을 확인할 수 있는 방법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우선 산후조리원 선택 시 가장 중요한 점으로 건물 및 위치선정이 꼽힌다. 대체로 소음이 큰 도로변이나 고층건물, 계단이 많은 건물, 지하 등은 피하는 것이 좋다. 특히 저렴한 임대료와 소음 문제로 3층 이상에 위치해 있는 곳이 많은데, 화재 등 사고 발생 시 대피가 어려워져 위험할 가능성이 높다.

 

또한 화재안전 취약시설로 손꼽히는 산후조리원에 자동소화설비 및 안전시설이 제대로 설치돼있는지 확인해보는 것도 중요하다. 이번 산모 신생아 60여명 대피 소동은 건물에 설치된 스프링클러가 작동하면서 소방대 도착 전 진화됐다. 그러므로 스프링클러, 자동환기시스템, 비상구 등을 꼭 확인하는 것이 좋다.

 

무엇보다 시설을 직접 방문해 꼼꼼하게 살펴보는 것이 좋겠다.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뉴스컬처 라이브] 영화 ‘아들에게 가는 길’ 배우 인터뷰…11월 24일 뉴스컬처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리뷰] 재독 간호사의 발자취, 그 흔적을 따라가다…연극 ‘병동 소녀는 집으로 돌아가지 않는다’
[뉴스컬처 라이브] 뮤지컬 ‘올슉업’ 프레스콜…11월 30일 뉴스컬처 네이버TV-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이달의 극단] 색다른 소재-무대로 공연 사랑하게 만드는 ‘공연배달서비스 간다’
[직캠라이브]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하이라이트…세기 앞선 천재 작가의 삶과 사랑
[리뷰] 비범한 캐릭터 뱀파이어, 평범하게 풀어내니 아쉽네…뮤지컬 ‘배니싱’
[컬처포토①] 희망을 노래하던 꿈의 선박, 뮤지컬 ‘타이타닉’
[컬처포토②] 배의 승선한 모두가 주인공…뮤지컬 ‘타이타닉’
[직캠라이브] 뮤지컬 ‘타이타닉’ 하이라이트…움직이는 것 중 가장 큰 여객선에 닥친 비극
[인터뷰] ‘에어포트 베이비’ 유제윤 “간절히 원하는 것 위해 노력했다면 잇츠 오케이”
[라이브인터뷰] ‘난쟁이들’ 강정우-우찬-신주협…“따뜻한 작품과 행복한 연말 보내세요”

우수정 기자
뉴스컬처/사회문화팀
 
2017/11/15 [10:26] ⓒ 뉴스컬처
 
핫이슈
[수능 수험생 할인 연극·뮤지컬] 숨가쁘게 달려온 시간, 공연으로 한 박자 쉼표를
[이달의 극단] 색다른 소재-무대로 공연 사랑하게 만드는 ‘공연배달서비스 간다’
[리뷰] 그녀들이 보여주는 시스터후드(sisterhood), 연극 ‘에덴미용실’
[인터뷰] ‘에어포트 베이비’ 유제윤 “간절히 원하는 것 위해 노력했다면 잇츠 오케이”
[리뷰] 비범한 캐릭터 뱀파이어, 평범하게 풀어내니 아쉽네…뮤지컬 ‘배니싱’
배너닫기
가장 많이 본 기사 [HERALD]
한송이, ‘억’소리나는 연봉 봤더니… ’깜짝’
류여해, 또 文정부 탓?… ‘아슬아슬한‘ 막말 행보
강인, 미소년→후덕 오간 역변 어땠나보니…
유소영, ‘하트 가슴골’에 깜짝… 남다른 드레스 코드
류여해 포항지진 발언, ‘文 겨냥‘ 대선 당시 의혹 발언은?
배너닫기
PLAY
[리뷰] 그녀들이 보여주는 시스터후드(sisterhood), 연극 ‘에덴미용실’
MUSICAL
[리뷰] 비범한 캐릭터 뱀파이어, 평범하게 풀어내니 아쉽네…뮤지컬 ‘배니싱’
MUSICAL
[하이라이트] 그로테스크함 덜고 스타일리시함 더해 귀환…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배너닫기
About NewsCultureHISTORY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사업제휴안내기사제보
㈜콘팩/뉴스컬처|대표이사/발행편집인:이훈희|취재팀장:양승희|영상제작본부장/이사:이장희|콘텐츠사업본부장:박상욱
취재팀:02-715-0013|편집팀:02-715-0012|영상제작본부:02-714-0052|콘텐츠사업본부:02-715-0014|청소년보호책임자:이장희
정기간행물등록번호:서울아02083|발행일자:2006.11.03|등록일자:2012.04.19.|주소: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297, 우신빌딩 5층 뉴스컬처
㈜헤럴드|대표이사:권충원|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03710|주소:서울시 용산구 후암로 4길 10 헤럴드 스퀘어|대표전화:02-727-0114
Copyright NewsCulture. All Rights Reserved. 모든 기사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