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NEWS
C NEWS
LIFE H
독자광장
이벤트
관람후기
기사제보
HOME > HERALD > E NEWS
썰전 유시민의 속 시원한 팩트 폭력…“개헌? 국회 청렴도 꼴찌”
 
이영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  ‘썰전’ 유시민 작가가 3당 개헌에 대해 분석했다. 사진=썰전 캡처
 

‘썰전’ 유시민 작가가 3당 개헌에 대해 분석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개헌 공방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고 전원책 변호사는 “3당이 다음 정부는 3년 과도정부, 개헌 후 4년 중임제의 분권형 대통령제를 실시하자는 의견을 냈다. 문제는 대선주자들이 찬성할 미끼가 있어야 한다. 문재인 후보도 물 수 있는 미끼를 마련해다. 3년 뒤에 개헌으로 새 정부 출범하고 두 번 대통령 취임도 가능하다고 했다”고 말했다.

    

이에 유시민 작가는 “문재인 후보에겐 미끼가 안된다. 그분은 빨리 5년 하고 집으로 가고 싶은 사람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 작가는 “3당 개헌이 이뤄진 이유 중 하나는 이무기들의 합창이라고 본다. 용이 되지 못한. 지금 최고 권력자는 대통령인데 국회에서 국무총리를 뽑으면 국회의원 사이에서만 잘하면 사실상 대통령이 될 수 있다. 국회에서 정치력만 발휘하면 실직적 대통령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이다”고 분석했다.

    

개헌에 대해 국민들의 반응에 대해선 유 작가는 “2016 사회통합실태조사 결과에 주요 단체 기관별 신뢰도와 청렴도를 조사했는데 국회가 꼴찌를 했다. 그 욕먹는 검찰보다도 낮다. 신뢰하지도 않고 청렴하다고 믿지 않는 국회가 국무총리 뽑아서 한다고 하면 국민들이 된다고 할 줄 알았냐?”고 팩트 폭력을 날렸다.

 

[뉴스컬처 NCTV] [뉴스컬처 360VR][뉴스컬처 연예TV][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고마워요 문재인”...떠들썩한 온라인, 실감나는 文대통령 지지율
국내 5개 민간발레단 모인 STP발레협동조합 참여한 ‘차이콥스키 발레 스페셜 갈라’
혜리 류준열 열애, 박보검과 키스신 질투는 현실이었나?
테너 루치아노 파바로티 서거 10주년 추모 월드 투어, 11월 한국에서도 열린다
[인터뷰] ‘나폴레옹’ 이창섭 “뮤지컬은 호기심 덩어리, 나이든 제 모습도 기대돼요”
[리뷰] 공주님을 사랑한다 차마 말하지 못했다…연극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장이’
아이비 vs 클라라, 비키니 몸매 대결의 승자는...“볼륨몸매 콤플렉스라더니”
‘라디오스타’ 차지연, 달라진 외모..성형한 이유는?
[인터뷰] ‘택시운전사’ 장훈 감독, “역사를 이렇게 봐야 한다는 강박이 오히려 역사를 왜곡해요”

이영미 기자
뉴스컬처/사회문화팀
 
2017/03/24 [12:12] ⓒ 뉴스컬처
 
관련기사목록
[썰전] [발빠른TV] ‘썰전’ 박형준 교수 “문재인 케어는 짜장면 집” 일축 김수희 기자 2017/08/17/
[썰전] [TV되감기] ‘썰전’ 박형준 교수, “안철수가 안중근 의사 운운하는 건, 송영길이 송중기 얘기하는 것” 블랙유머 대방출 김수희 기자 2017/08/11/
[썰전] [발빠른TV] ‘썰전’ 박형준 교수 “8.2 부동산 대책은 파리 잡는 대책!” 일축 김수희 기자 2017/08/10/
[썰전] [TV되감기] ‘썰전’ 유시민, 청와대 기업 간담회 언급…“100위권 안에 모범적인 기업 없어 232위 오뚜기 초청된 것 슬퍼” 박성경 기자 2017/08/04/
[썰전] [발빠른TV] ‘썰전’ 박형준 교수 “담뱃값 인하? 자유한국당의 자폭정치!” 일침 김수희 기자 2017/08/03/
[썰전] [발빠른TV] ‘썰전’ 유시민 작가 “청와대가 하필 지금 문건 공개한 이유?” 김수희 기자 2017/07/27/
[썰전] [TV되감기] ‘썰전’ 유시민, 박형준에게 밀렸다? 강한 보수의 등장! 김수희 기자 2017/07/14/
[썰전] [발빠른TV] ‘썰전’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머리자르기’ 발언 놓고 유시민-박형준 한 목소리 김수희 기자 2017/07/13/
[썰전] [발빠른TV] ‘썰전’ 새 패널 박형준 호된 신고식, “그때 한미 FTA 반대하던 사람 어디갔어요?” 유시민 저격 윤상민 기자 2017/07/06/
[썰전] [TV되감기] ‘썰전’ 종편 시청률 1위 37회 달성 시킨 보수 거성 전원책 하차…후임은 누구? 윤상민 기자 2017/06/30/
[썰전] [발빠른TV] ‘썰전’ 오늘(29일) 전원책 변호사, TV조선 입사로 ‘마지막 방송’ “후임찾기 쉽지 않아” 김이슬 기자 2017/06/29/
[썰전] 표창원 '썰전' vs '인생학교' 같은 날 보여준 두 얼굴 이영미 기자 2017/06/23/
[썰전] [발빠른TV] ‘썰전’ 김경진, 표창원 의원, 검찰 개혁 두고 ‘대립’ 김이슬 기자 2017/06/22/
[썰전] [TV되감기] ‘썰전’ 유시민, 강경화 후보 비판에 항의 받아…“교만한 표현이었다” 반성 윤상민 기자 2017/06/16/
[썰전] [발빠른TV] ‘썰전’ 유시민 “미국 민주당, 트럼프 탄핵 하고파? 우리에게 전화해라” 김이슬 기자 2017/06/15/
[썰전] [TV되감기] ‘썰전’ 전원책 독설, “나경원 집에서 쉬라고 한 홍준표도 돌아가라” 윤상민 기자 2017/06/02/
[썰전] [TV되감기] ‘썰전’ 나경원 의원 발언에 네티즌들 “아직도 정신 못차렸다” 부글부글 윤상민 기자 2017/05/12/
[썰전] [발빠른TV] ‘썰전’ 전원책 변호사 “이번 19대 대선, 지역감정 뛰어 넘어 세대 간 경쟁이었다” 김이슬 기자 2017/05/11/
[썰전] [발빠른TV] ‘썰전’ 유시민 “제19대 대선 변수, 북풍 아닌 사드…트럼프, 야권 도왔다” 김이슬 기자 2017/05/04/
[썰전] '썰전' 유시민 어땠기에…네티즌 뿔났다 이영미 기자 2017/04/28/
핫이슈
‘원 코리아 오케스트라’ 정명훈 “이젠 보통의 활동 아닌 도움 되는 일하고 싶어요”
[리뷰] 공주님을 사랑한다 차마 말하지 못했다…연극 ‘백설공주를 사랑한 난장이’
[지금은 연습중] 데뷔 20주년 맞은 세 배우, 가슴 속 ‘꿈’ 떠올리게 하는 뮤지컬 ‘틱틱붐’
[인터뷰] ‘사의찬미’ 곽선영 “마냥 즐겁고 감사한 무대, 3년의 공백기 느껴지지 않길…”
[리뷰] 언제까지고 불릴 우리의 노래, 그 안에 담긴 뜨거운 이야기…뮤지컬 ‘아리랑’
배너닫기
가장 많이 본 기사 [HERALD]
‘라디오스타’ 차지연, 달라진 외모..성형한 이유는?
살충제계란 번호 공개, 친환경 인증까지 됐는데...기준 의혹
피닐로닐 검출 '살충제 계란' 구별볍, 지역번호는?
문재인 우표, 엄청난 인기에 사재기까지? 구성 보니..
비펜트린 초과 검출, 소비자 불안→살충제 계란 번호로 쏠려
배너닫기
MOVIE
영화 ‘장산범’의 시작…전래 동화 ‘해님 달님’부터 에드거 앨런 포의 ‘검은 고양이’까지
MOVIE
영화 ‘다크타워: 희망의 탑’ 3인 3색! 빠져들 수밖에 없는 매력…할리우드 빛내는 한국 여배우들!
MOVIE
영화 ‘아키라’ 시대를 앞서간 전설의 애니메이션…보도스틸 10종 전격공개!
MOVIE
영화 ‘브이아이피’에 주목할 수밖에 없는 이유! 핵심 포인트 3 전격 공개!
인디밴드 ‘전국비둘기연합’, 오는 26일 ‘투어 도라이바 파이널’ 콘서트 개최…“이들의 음악은 미쳤다!”
TV
‘죽어야 사는 남자’ 강예원은 화끈한 아빠 활용법! ‘이 정도 레벨은 돼야 다이아 수저지!
E NEWS
'엠카운트다운' 워너원, 시그널 '찌릿'… 심장폭격 셀카 대방출
배너닫기
About NewsCultureHISTORY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사업제휴안내기사제보
㈜콘팩/뉴스컬처|대표이사/발행인:이훈희|편집장:윤상민|취재팀장:양승희|영상제작본부장/이사:이장희|콘텐츠사업본부장:박상욱
취재팀:02-715-0013|편집팀:02-715-0012|영상제작본부:02-714-0052|콘텐츠사업본부:02-715-0014|청소년보호책임자:이장희
정기간행물등록번호:서울아02083|발행일자:2006.11.03|등록일자:2012.04.19.|주소: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297, 우신빌딩 5층 뉴스컬처
㈜헤럴드|대표이사:권충원|인터넷신문등록번호:서울 아03710|주소:서울시 용산구 후암로 4길 10 헤럴드 스퀘어|대표전화:02-727-0114
Copyright NewsCulture. All Rights Reserved. 모든 기사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